즐겨찾기+ 최종편집:2019-04-22 오전 11:37:44
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
뉴스 > 지방자치

염동열 국회의원, 횡성상수도보호구역 해제 요청

조명래 환경 부 장관 “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” 대답
노광용 기자 / hsgnews@hanmail.net입력 : 2019년 04월 08일
ⓒ 횡성뉴스
염동열 국회의원(태백·횡성·영월·평창·정선)의 횡성상수도보호구역 해제 주장에 대해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했다.

지난 2일 열린 강원도국회의원협회의와 조명래 환경부 장관과의 정책 간담회에서 염 의원은 “50년 전에 만들어진 상수원보호구역제도와 물 부족에 대한 환경부의 과도한 우려로 주민들의 피해를 강효해서는 안된다”며, “횡성과 원주의 안정적인 물 공급과 주민피해 개선대책 마련에 적극 나서야 한다”고 주장했고, 이에 조 장관은 “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”고 했다.

염 의원은 간담회가 끝난 이후에도 담당국장을 불러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의 당위성과 하천유지용수 순환 및 과도한 입지제한 해제 등 구체적 실천 방안을 제시하며 정책 실현 동력 마련에 힘썼다.

이어 염 의원은 산림청장과 정책 간담회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 산림청과의 간담회에서는 가리왕산 알파인경기장의 합리적 존치, 태기산·상원산 도립공원 지정, 태백산 국립공원 운영, 산악관광 추진 등 주요현안이 다뤄질 예정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.

산림청은 백두대간 보호에 관한 법률, 국유림의 경영 및 관리에 관한 법률, 산지관리법을 담당하는 곳으로 환경부 못지않게 많은 규제를 담당하고 있는 부처다.

염 의원은 “강원도 전체면적의 82%가 산지이며, 그 중 국유림은 57.7%로 대한민국의 허파역할을 하고 있다. 하지만 역할만 강요하고 주민들의 삶은 나몰라라 하는 정부의 태도에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”며 “환경보존을 통한 합리적인 지역발전 방안 마련에도 적극 나서야 한다”고 말했다.

노광용 기자 / hsgnews@hanmail.net입력 : 2019년 04월 08일
- Copyrights ⓒ횡성뉴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
 
동영상
포토뉴스
가장 많이 본 뉴스
방문자수
어제 방문자 수 : 9,073
오늘 방문자 수 : 599
총 방문자 수 : 11,810,273
상호: 횡성뉴스 / 주소: 강원도 횡성군 횡성읍 한우로 100-23 / 발행·편집인: 안재관 / 청소년보호책임자 : 안재관
mail: hsgnews@hanmail.net / Tel: 033-345-4433 / Fax : 033-345-4434 /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: 강원 아 00114 / 등록일: 2012. 1. 31.
Copyright ⓒ 횡성뉴스 All Rights Reserved.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